아리랑TV '코로나19' 관련 국제뉴스, 전세계 225개국 시청, 조회수 3천만 건 넘어섰다
상태바
아리랑TV '코로나19' 관련 국제뉴스, 전세계 225개국 시청, 조회수 3천만 건 넘어섰다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02.2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 시청자들의 시선이 아리랑TV에 쏠리고 있다. 현재(27일)까지 관련 뉴스의 총 조회수는 32,430,466 건에 이른다.

2018년 ‘남북정상회담 평양’ 조회수(15,019,483 건)의 2배를 넘어서고 있다. 플랫폼별로는 유튜브, 페이스북, 아리랑TV 홈페이지, 트위터, 네이버TV 순으로 나타났다.

뉴스 중 가장 높은 조회수를 기록한 클립은 <중국, 영국언론 ‘코로나19, 수산시장 아닌 실험실 유출 가능성’(Chinese scientists says COVID-19/coronavirus could have originated from government testing lab in Wuhan)>이다.

아리랑TV 화면 갈무리 'Chinese scientists says' 장면.사진=아리랑TV제공
아리랑TV 화면 갈무리 'Chinese scientists says' 장면.사진=아리랑TV제공

2월 17일 방송됐던 이 뉴스는 단일 클립으로 조회수 3,370,785건을 기록하며 댓글이 4,515개에 이른다. 133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한 뉴스로는 1월 31일 방송돘던 <中 신종코로나 누적 사망 213명, 확진 9천 692명(213 dead, 9,692 cases of coronavirus confirmed in China)>로 댓글이 3,012건에 이른다.

국가별 통계로는 미국(30%), 인도(13%), 필리핀(8.2%), 캐나다(6.3%), 말레이시아(3.6%),싱가포르(3%), 영국(2.9%), 오스트레일리아(2.7%), 인도네시아(2.3%), 한국(2%), 파키스탄(1.6%) 등 총 225개국에서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청자의 성비로는 남성 64%, 여성 36%로 나타났고 주요 시청 연령대는 25세-34세(28.7%)가 가장 높았다. 시청수단은 스마트폰(67%), 컴퓨터(12%), TV(12%), 태블릿(8%), 기타(1%)순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