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김정일 생일 맞아 금수산 참배...코로나 22일만에 등장
상태바
김정은, 김정일 생일 맞아 금수산 참배...코로나 22일만에 등장
  • 김정인 기자
  • 승인 2020.02.1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광명성절·2월 16일)을 맞아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고 북한 매체들이 16일 보도했다. 사진은 조선중앙TV가 공개한 참배 모습. 사진=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광명성절·2월 16일)을 맞아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고 북한 매체들이 16일 보도했다. 사진은 조선중앙TV가 공개한 참배 모습.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김정인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광명성절·2월 16일)을 맞아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

16일 조선중앙방송은 "김정은 동지께서 민족 최대의 경사스러운 광명성절에 즈음하여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성원들과 함께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으시였다"고 밝혔다. 방송은 그를 수행한 간부로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 겸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겸 당 부위원장 등 김 위원장과 함께 당 정치국 상무위원 '3인 체제'를 구축하고 있는 두 사람만 호명했다.

김 위원장의 공개 활동은 지난달 25일 설 명절 기념공연 관람 이후 22일 만이다. 특히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국가비상방역체계 전환을 선포한 지난달 28일을 기점으로는 처음이다. 이를 두고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자신감을 우회적으로 드러내는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