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식약처장, 보건용 마스크 생산 현장 긴급 점검
상태바
이의경 식약처장, 보건용 마스크 생산 현장 긴급 점검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1.2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급에 차질 없도록 생산 독려… 식약처 생산·공급 현황 매일 모니터링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9일 이의경 처장이 보건용 마스크 생산 현장을 직접 점검하고 제조를 독려하기 위해 경기도 안성시에 있는 보건용 마스크 제조업체 ‘이앤더블유’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위기 상황에 따른 보건용 마스크 생산 현장의 제조·공급 실태를 살펴보고 보건용 마스크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기 위함이다.

보건용 마스크는 입자차단 성능에 따라 제품을 구분하고 있으며,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같은 감염 예방을 위해서는 ‘KF94’, ‘KF99’ 등급의 마스크를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국내 식약처에서 허가받은 보건용 마스크는 ‘KF80’, ‘KF94’, ‘KF99’가 표시돼 있으며, KF는 코리아필터(Korea Filter)를, 뒤의 숫자는 입자차단 성능을 의미한다.

다만, 마스크 착용으로 호흡이 불편한 경우 사용을 중지하고, 의사 등 전문가와 상의해야 한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날 현장에서 “보건용 마스크의 국내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생산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면서 “식약처 역시 보건위기 상황 극복을 위한 보건용 마스크의 원활한 생산·공급을 위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식약처가 보건용 마스크 생산·공급 현황을 매일 모니터링하여 원활히 공급될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