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14일부터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주진
상태바
경산시, 14일부터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주진
  • 김찬규 기자
  • 승인 2020.01.13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찬규 기자] 최영조 경산시장은 오는 14일부터 주민들로부터 생생한 현장의 소리를 청취하는 ‘2020년 찾아가는 주민대화’를 위해 15개 읍·면·동 지역을 방문한다.

압량읍 행정복지센터를 시작으로 추진되는 금년 찾아가는 주민대화는 1일 2개 지역 읍·면·동에 대해 오전(10:30)과 오후(15:00)로 나누어 진행하며, 2월 5일 북부동 행정복지센터 방문을 끝으로 마무리된다.

올해 첫 방문지인 압량읍은 인구절벽이라는 국가적 어려움 속에도 꾸준히 인구가 증가돼 올해 1월 1일 ‘면’에서 ‘읍’으로 승격돼 읍 승격 기념식과 함께 추진한다.

경산시 이동열 총무과장은 “형식적인 격식보다 자연스러운 분위기 속에서 주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게 되는 찾아가는 주민대화에서 건의된 사안들은 시급성 및 필요성에 따라 부서별로 세밀히 검토해 신속히 조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