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80대 할머니 타살 의혹…'방어흔' 발견
상태바
대구서 80대 할머니 타살 의혹…'방어흔' 발견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9.12.02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타살 정황 있어 수사 중"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대구 한 원룸에서 80대 할머니가 숨진채 발견됐다. 다만 할머니 손에서 방어흔이 발견돼 보다 자세한 수사가 이뤄질 전망이다.

2일 대구 달서경찰서에 따르면 오후 4시40분께 송현동 모 원룸에서 A(80)씨가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조사 결과 A할머니 손에서는 혈은과 함께 방어흔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방어흔은 흉기를 막으려 할 때 생긴 흔적을 뜻한다. 

그러나 신체 다른 곳에서 흉기에 찔린 흔적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 감식과 부검 등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타살 정황이 있어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