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반위, SPC그룹과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체결
상태바
동반위, SPC그룹과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체결
  • 신승엽 기자
  • 승인 2019.12.02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부터 향후 3년간 1747억원 지원…기술구매상담회·우수사례 홍보 등 협력

[매일일보 신승엽 기자] SPC가 협력기업과의 동반성장에 고삐를 당긴다. 

동반성장위원회와 SPC그룹·삼립은 2일 서울 서초구 호텔페이토강남에서 가맹점주협의회,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

SPC그룹은 이번 협약에 따라 협력 중소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 및 가맹점주의 경쟁력 강화를 통한 임금격차 해소를 목표한다. 이를 통해 올해부터 3년간 가맹점주와 협력 중소기업에게 총 1747억원 규모의 혁신주도형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SPC그룹은 협력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와 가맹점주의 경쟁력 강화를 통한 대·중소기업간 임금격차 해소를 위해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을 철저히 준수한다. 협력 중소기업 및 가맹점주는 협력기업간 거래에서도 대금의 결정, 지급 시기 및 방식에 대해서도 앞선 사항이 적용된다.

연구개발(R&D), 생산성 향상 등 혁신 노력을 강화해 SPC그룹의 제품‧서비스 품질 개선, 가격경쟁력이 제고될 수 있도록 노력한다. 이와 함께 임직원 근로조건 개선과 신규 고용 확대를 꾀한다.

동반위는 SPC그룹과 가맹점주 및 협력 중소기업의 대·중소기업 간 임금격차 해소 및 동반성장 활동이 실천되도록 혁신 기술 구매 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협력한다. 매년 우수사례를 도출·홍보한다.

권기홍 동반위 위원장은 “이번 협약은 SPC그룹에서 협력 중소기업만이 아닌 가맹점주와도 함께 체결한 협약이라는데 큰 의의가 있다”며 “대기업과 협력 중소기업, 가맹본부와 가맹점주가 서로 믿고 지원해주며 그 지원을 바탕으로 혁신 노력이 병행될때 수평적·협력적파트너십이 형성되어 새로운 마중물을 기대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이번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이 SPC그룹과 협력중소기업, 가맹점주 모두의 혁신의 시작점이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