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TRS부당거래 의혹…하나금투 압수수색
상태바
검찰, TRS부당거래 의혹…하나금투 압수수색
  • 홍석경 기자
  • 승인 2019.11.2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구승모 부장검사)는 21일 서울 영등포구의 하나금융투자 본점과 효성투자개발 등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효성그룹은 하나금융투자의 장외파생상품을 통해 계열사를 부당하게 지원한 의혹을 받고 있다. 앞서 공정위는 지난해 4월 효성이 총수익스와프(TRS) 거래를 이용해 계열사를 부당지원했다며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