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해외선물 API Square’ 서비스 오픈
상태바
미래에셋대우, ‘해외선물 API Square’ 서비스 오픈
  • 홍석경 기자
  • 승인 2019.11.1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14일 해외선물 투자자들이 직접 만든 투자로직으로 시스템 트레이딩을 할 수 있는 ‘해외선물 API Square’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해외선물 API Square는 미래에셋대우의 카이로스 API 플랫폼을 활용해 조회, 주문 등 개인화 된 투자전략 프로그램을 구현할 수 있는 서비스다.

API 플랫폼을 통하면 일일이 투자 상품을 검색하거나 매매하지 않아도 투자자들이 미리 만들어 놓은 알고리즘에 따라 투자할 상품을 선택하고 매매 신호에 따라 자동으로 매수 또는 매도 주문을 실행할 수 있다. 특히 미래에셋대우 해외선물 API Square에서는 자신만의 투자 노하우는 있지만 알고리즘 제작 또는 API 연결에 어려움을 느끼는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전문 알고리즘 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무상으로 API 개발과 연결을 지원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API 알고리즘 개발을 지원하는 회사는 2019년 서울시 ‘서울 핀테크랩’ 선정 기업이며, 같은 해 미래에셋대우의 핀테크 파트너쉽 프로그램 지원 업체로도 선정돼 협업하고 있는 ‘보난자팩토리’가 맡았다. 미래에셋대우 윤상화 디지털Biz본부장은 “AI, 빅데이터 시대가 도래하며 투자자 본인이 직접 하지 않아도 특정 로직에 의해 시스템이 거래를 할 수 있는 시장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지만 고객들이 직접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API를 연결하는데 있어 어려움이 있었다”며 “앞으로 해외선물 외에도 국내외 주식, 국내 파생 상품 등에 대해서도 본 서비스 영역을 계속 늘려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 해외선물 API 서비스는 미래에셋대우 해외선물 계좌를 보유하고 직접 홈페이지에서 API 서비스를 신청해야 이용 할 수 있다. CME 정책에 따라 API를 위한 실시간 시세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시세 이용료를 별도로 지불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