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동화 학술상 개최
상태바
동화약품, 동화 학술상 개최
  • 김동명 기자
  • 승인 2019.11.04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줄기세포와 암 상호관계 연구 등 우수 업적에 수여
동화 학술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동화약품 제공
동화 학술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동화약품 제공

[매일일보 김동명 기자] 동화약품은 오가노이드학회와 함께 ‘제1회 동화 학술상’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달 31일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에서 열린 이번 시상식은 최근 5년 동안 학회 활동 중 과학 분야와 학술 발전의 기여도가 높은 회원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첫 대상 수상자인 남기택 연세대학교 생명과학부 교수는 위암 발생의 기원세포를 발견해 줄기세포와 암 발생 사이의 상호관련성을 연구했다. 최근 오가노이드 모델을 사용해 신장 발달과 기원세포관련 유전자 발굴을 규명하는 등 다수의 우수한 연구업적을 도출했다.

‘젊은과학자상’을 수상한 진윤희 연세대학교 연구교수는 오가노이드를 이용해 기능성 유도세포를 제작하였다. 3차원 플랫폼을 구축, 약물의 효능 및 독성을 효과적으로 검증하는 시스템 개발 등의 연구를 수행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질병 치료와 신약개발의 패러다임을 선도하고 있는 오가노이드 학회의 발전을 위해 학술대상과 젊은과학자상을 제정하게 됐다”며, “동화약품은 앞으로도 한국 의과학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