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에 동국대학교 최응천 교수 임명
상태바
문화재청,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에 동국대학교 최응천 교수 임명
  •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11.01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11월 1일 자로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에 최응천(崔應天, 1959년생) 동국대학교 미술사학과 교수를 임명했다. 임기는 2022년 10월 31일까지 3년이다.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이사장 최응천

 최응천 신임 이사장은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국립춘천박물관장, 국립중앙박물관 미술부장 등을 역임했다.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은 국외소재문화재 현황과 반출경위 등에 조사·연구, 불법 반출된 국외소재 문화재 환수·활용과 관련된 전략·정책 연구를 위해서 설립된 문화재청 산하 특수법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