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계사에서 올해의 마지막 ‘야경 템플스테이’ 즐기세요
상태바
조계사에서 올해의 마지막 ‘야경 템플스테이’ 즐기세요
  •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10.25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30일 저녁 7시…판소리, 국악재즈, 문화 체험 등 다양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도심 속 전통사찰 조계사에서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특별한 음악회가 열린다.

조계사는 오는 30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올해의 마지막 ‘음악이 있는 야경 템플스테이’를 선보인다.

조계사 국화축제 사진=한국불교문화사업단 제공

판소리, 전통 무용, 국악 재즈, 사물놀이, 국악 앙상블 등 다양한 국악 무대를 한국어와 영어 동시 진행으로 감상할 수 있다. 조계사의 야경과 음악회를 즐기고 싶은 내·외국인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이와 함께 문화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소원 모빌 만들기, 캘리그래피, 전통 차 시음, 기념사진 인화 등을 체험비 1만 원에 모두 해볼 수 있다.

조계사템플스테이 야간 국악공연 사진=한국불교문화사업단 제공

조계사 템플스테이 관계자는 “10월 국화의 정취가 무르익는 밤, 가슴을 울리는 우리 소리의 감동을 준비했다”라며 “색색의 국화로 가득한 경내에서 국악의 진면목을 만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