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옥산지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상태바
연천, 옥산지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 김수홍 기자
  • 승인 2019.10.1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일간 토지소유자, 이해관계인 이의신청 접수

[매일일보 김수홍 기자] 연천군이 17일, 상황실에서 2018년 연천읍 옥산지구 지적재조사 사업경계설정에 대한 경계결정 위원회를 조해근 의정부지방법원 동두천, 연천 법원장을 비롯, 8명의 경계결정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이번 위원회는 지적재조사사업지구인 연천읍 옥산지구 481필지 546,492.1㎡의 지적재조사측량으로 설정된 경계와 주민들이 의견을 제출한 토지의 경계를 주요안건들로 심의, 의결한 후 지적재조사 경계결정통지서를 토지소유자들과 이해관계인들에게 통지하고 60일간의 이의신청을 받은 후 경계를 확정할 예정이다.

지적재조사 사업은 100여년 전 낙후된 기술로 만든 종이지적도를 위성측량 및 최신의 측량기술로 조사측량을 벌여 디지털지적으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으로 2030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