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친환경 정책 일환…軍에 태양광 설치
상태바
국방부, 친환경 정책 일환…軍에 태양광 설치
  • 문수호 기자
  • 승인 2019.10.05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년까지 2천억원 투입 계획

[매일일보 문수호 기자] 국방부가 정부의 친환경 에너지 정책 일환으로 오는 2030년까지 2000억원을 투입해 군 건축물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할 계획이다.

5일 국방부가 국회 국방위원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군은 오는 2030년까지 18만Mwh의 전력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는 군 전력 사용량의 7.4%에 이르는 전력량이다.

국방부는 정부의 에너지 국정과제와 국유재산의 효율적 활용 등을 고려해 군의 재생에너지 도입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이에 군이 소유한 유휴지나 햇빛 차단시설 등을 태양광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할 방침이다. 특히 발전사 등 공기업이 이를 이용해 재생에너지를 생산해 한전에 판매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국방부는 부지 기준으로 약 5㎢ 면적 사용 허가 시 42만Mwh 전력을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추산했다. 이는 군 전력 사용량의 17.2% 규모이다. 이에 따라 연내 전기 생산을 목표로 현재 태양광 설치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다.

지금까지 국방예산 10억원을 투입해 군 기존 건물 3개 동 옥상에 태양광을 설치했고, 일부 군 소유 유휴지를 발전 공기업이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내년 시범사업 결과를 평가 분석하는 용역을 의뢰해 군의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라며 “국회 국방위원회 예결소위원회 의견 등을 반영하고 시범사업 결과를 평가해 향후 방향을 수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