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대학가 월세, 개강 특수에도 전월比 7% 하락
상태바
서울 대학가 월세, 개강 특수에도 전월比 7% 하락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9.09.12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교대·홍익대 57만원으로 최고 월세 대학가 선정
서울 주요 대학가 월세. 표=다방 제공
서울 주요 대학가 월세. 표=다방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서울 주요 대학가의 원룸 월세가 개강 특수에도 약세를 면치 못했다.

12일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이 서울지역 주요 대학가 전용면적 33㎡ 이하 원룸 등록매물의 보증금을 1000만원으로 일괄 조정해 분석한 결과 지난 8월 평균 월세는 51만원으로 전월(55만원) 대비 7% 하락했다.

서울교대와 홍익대가 57만원으로 지난달 기준 월세가 가장 비쌌던 대학가로 선정됐다. 서울교대는 전월보다 2%, 홍익대는 4% 각각 상승했다.

연세대가 51만으로 세 번째로 높은 월세를 기록했다. 이어 △숙명여대 49만원 △건국대 48만원 △한양대 47만원 △경희대 46만원 △고려대 45만 등이 그 뒤를 따랐다.

반면 서울대와 중앙대는 37만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그렇지만 서울대는 전월대비 6%, 중앙대는 3%가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