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 시장 진출
상태바
코스콤,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 시장 진출
  • 홍석경 기자
  • 승인 2019.08.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용절감 및 생산성 향상 기대
정지석 사장(오른쪽)과 장은구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스콤 제공
정지석 사장(오른쪽)과 장은구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코스콤 제공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코스콤이 인공지능(AI) 초입단계인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시장에 진출한다. 코스콤은 21일 글로벌 1위 RPA(업무자동화; Robotic Process Automation) 솔루션 업체인 유아이패스코리아(UiPath)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금융투자업계 RPA 시장 진출계획을 밝혔다. RPA는 사람이 담당하던 복잡하고 반복적인 업무를 자동화해 오류 발생률을 줄이고 비용 절감과 업무 생산성을 높여주는 솔루션이다. 미국, 유럽 등 선진국을 중심으로 도입 효과가 증명돼 왔으며, 국내 유수 기업들도 앞 다퉈 도입 중이다.

코스콤은 주 52시간 근무제도 시행 후 조기 출근 및 야간작업, 그 외 수작업이 필요한 사내 업무에 RPA를 적극 도입해 업무시간 단축과 안정성을 높일 예정이다. 또 동시에 국내·외 59개의 금융회사가 이용하고 있는 전산 토탈아웃소싱 서비스 PowerBASE 시스템과 고객사 자체 업무에도 RPA를 적용할 계획이다.

장은구 UiPath 대표는 “금융권은 전 세계적으로 가장 빠르게 RPA 도입과 확산을 추진하면서, 시장 발전을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협력으로 국내 금융투자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지원하고, 코스콤 금융 클라우드에서 RPA를 제공 할 수 있게 돼 고객들의 업무자동화에 대한 만족도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정지석 코스콤 사장은 “코스콤은 지난 40여 년간 금융투자업계의 다양한 업무에 IT자동화를 이루어 왔다”며 “코스콤의 노하우와 UiPath의 뛰어난 RPA 솔루션을 접목시켜 현장에서 고부가가치 업무를 위한 선택과 집중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