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美 국공립학교 교재1위 스콜라스틱과 영어교육 콘텐츠 만든다
상태바
KT, 美 국공립학교 교재1위 스콜라스틱과 영어교육 콘텐츠 만든다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9.08.05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스콜라스틱, ICT 활용한 키즈 영어교육 콘텐츠 사업협력 MOU 체결
협약식을 마치고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사장(오른쪽)과 넬슨 히치콕 스콜라스틱 전무이사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협약식을 마치고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사장(오른쪽)과 넬슨 히치콕 스콜라스틱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KT가 미국 국공립학교 교재1위 스콜라스틱과 손잡고 영어교육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

KT가 5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이스트에서 미국 최대 규모의 유∙아동 출판사 스콜라스틱과 ‘IT 기술을 활용한 키즈 영어교육 콘텐츠 사업협력’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등 KT가 보유한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미래형 영어교육 콘텐츠 및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고 차세대 미디어 교육 플랫폼 선점에 나설 계획이다.

KT와 스콜라스틱의 세부 협력 사항으로는 △스콜라스틱 영어교육 콘텐츠를 활용한 디지털 콘텐츠 제작 △KT의 ICT를 접목한 최신 영어교육 솔루션 공동 개발 및 마케팅 △누구나 쉽고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올레 tv 영어 교육과정 공동 개발 등이 있다.

스콜라스틱은 전 세계 165개국에 도서를 유통하는 대형 출판사로, 미국 11만5000여 국립학교 중 83%에 달하는 9만6000여개 학교에서 스콜라스틱의 교재와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있다. 대표적인 도서로는 ‘해리포터’, ‘매직스쿨버스’, ‘도그맨’ 등이 있다.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사장)은 “국내 최고의 ICT 기술을 보유한 KT는 AI, AR 등의 기술을 적용해 올레 tv 키즈랜드와 인공지능TV 기가지니를 선보이는 등 키즈 교육 시장의 변화를 주도해왔다”며, “스콜라스틱과의 협업을 통해 혁신적인 키즈 영어교육 콘텐츠를 개발하고 빠르게 성장하는 국내 에듀테크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넬슨 히치콕 스콜라스틱 사장은 “KT와의 업무협약으로 스콜라스틱만의 우수한 콘텐츠를 더 다양한 채널과 단말에서 더 많은 아이들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아이들이 스콜라스틱 콘텐츠를 보다 즐겁고 유익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KT와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