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를 노래한다' 낭만 뮤지컬 '시라노' & '랭보' 올 여름 개막
상태바
'시를 노래한다' 낭만 뮤지컬 '시라노' & '랭보' 올 여름 개막
  • 강미화 PD
  • 승인 2019.08.0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시라노' 포스터. 사진= ㈜RG, CJ ENM
뮤지컬 '시라노' 포스터. 사진= ㈜RG, CJ ENM

올 여름, 시를 사랑한 프랑스의 인을 모티브로 한 두 작품이 보다 업그레이드 된 작품으로 관객들을 찾는다.

오는 8월 10일 개막을 앞둔 뮤지컬 '시라노'와 내달 9월 7일 개막을 앞둔 뮤지컬 '랭보'는 한 편의 시와 같은 아름다운 대사와 마음을 사로잡는 낭만적이고 매력적인 선율의 넘버들로 초연에 많은 사랑을 받아 돌아올 재연에도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작품이다.

올 여름, 사랑도 뜨겁다! 가장 유쾌하고 설레는 로맨스! '시라노'

뮤지컬 '시라노'는 2017년 여름 성공적인 한국 초연에 이어 2년 만에 화려한 귀환을 알리며, 오는 8월 10일 개막을 앞두고 있다. 국내외 최고의 창작진과 류정한, 최재웅, 이규형, 조형균 등 탄탄한 캐스트들이 함께하는 뮤지컬 '시라노'는 유쾌하고 낭만적인 로맨스로 관객들과 함께 올 여름을 뜨겁게 불태울 준비를 하고 있다.

뮤지컬 '시라노'는 뛰어난 검객이면서 아름다운 시를 쓰는 언어의 마술사이자 로맨티스트이지만 크고 볼품없는 코에 대한 콤플렉스로 사랑하는 여인 앞에 나서지 못하는 '시라노'와 그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매력적이고 당찬 여인 '록산', 빼어난 외모를 지녔지만 서툰 말솜씨로 마음을 표현하지 못하는 ‘크리스티앙’ 세 남녀의 이야기를 담는다. 

실존 인물을 모티브로 한 프랑스의 희곡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를 원작으로 재탄생한 뮤지컬 '시라노'는 아름다운 사랑의 언어와 재치 있는 대사, 섬세하면서도 감미로운 선율의 넘버로 관객들을 사로잡으며 ‘낭만 뮤지컬’의 진가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뮤지컬 '시라노'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8월 4일까지 R석을 1+1으로 제공하는 '벨쥐락의 여름 타임세일'을 진행한다. '시라노' 역에는 류정한, 최재웅, 이규형, 조형균이, '록산' 역에는 박지연, 나하나가, '크리스티앙' 역에는 송원근, 김용한이 출연한다. 공연은 오는 8월 10일부터 10월 13일까지 광림아트센터BBCH홀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랭보' 포스터. 사진=라이브㈜,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뮤지컬 '랭보' 포스터. 사진=라이브㈜,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비운의 프랑스 천재 시인이 돌아오다 '랭보'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프랑스 문단의 천재 시인 '랭보'의 삶을 다룬 뮤지컬 '랭보'는 '시인의 왕'이라 불린 '베를렌느' 그리고 '랭보'의 둘도 없는 친구 '들라에'의 여정을 통해 그들 기억 속 '랭보'에 대해 다루고 있다. 

프랑스 상징주의를 대표하는 '랭보'와 '베를렌느' 두 시인의 대표 작품들을 토대로 대사와 뮤지컬 넘버를 구성해 감미로운 선율과 함께 감성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초연 당시 관객들의 압도적인 사랑을 받은 뮤지컬 '랭보'는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들의 꿈을 찾아 떠나는 그들의 방랑은 진정한 행복이란 무엇인지, 영혼을 채워줄 인생의 의미란 무엇인지에 대해 질문 던지게 만든다.

한편, 뮤지컬 '랭보'는 오는 11일까지 예매 시 전석 25%의 할인을 제공하고 있다. (9/7~9/22까지 공연에 한함.) 더불어 개막 후 일주일간 커튼콜 촬영 및 포토카드 세트 증정 등의 이벤트가 마련되어 관람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랭보' 역에는 정동화, 백형훈, 윤소호가, '베를렌느' 역에는 김재범, 에녹, 김종구, 정상윤이, '들라에'역에는 이용규, 정의제, 백기범, 강은일이 출연한다. 공연은 오는 9월 7일부터 12월 1일까지 예스24 스테이지 1관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