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나눔재단, ‘타이어나눔 지원사업’ 하반기 공모 진행
상태바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타이어나눔 지원사업’ 하반기 공모 진행
  • 성희헌 기자
  • 승인 2019.08.01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2010년부터 10년간 2만여개 타이어 지원

[매일일보 성희헌 기자]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이동환경 개선이 필요한 전국 사회복지기관을 지원하는 ‘2019 타이어나눔 지원사업’의 하반기 공모를 8월 1일부터 9월 15일까지 진행한다.

이 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시행된다.

2010년부터 2019년 상반기까지 2만여개의 타이어를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지원, 사회복지현장의 서비스 전달체계 효율성과 이동 안전성을 높이고 있다.

지원 기관 공모는 상·하반기로 나뉘어 연 2회 진행된다. 지난 3월 진행된 상반기 공모에는 553개 기관이 신청을 접수했으며, 287개 기관이 최종 선정돼 업무용 차량 타이어 4개를 무상 교체했다.

선정 기관에는 노후 타이어 교체 외에도 휠 얼라인먼트 점검을 비롯해 엔진오일, 브레이크 패드, 배터리 교체 등 경정비 서비스가 함께 제공됐다.

하반기 공모는 9월 15일까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신청 대상은 업무용 9인승 이상 15인승 미만 승합차 또는 2000cc 이하 승용차를 보유하고 있는 전국의 비영리단체 및 사회복지기관이다.

이번 공모부터 각 기관의 요구를 반영해 지원 대상 차종이 1000CC 이하 경차에서 2000CC 이하 승용차로 확대됐다.

기관 적합성 심사와 타이어 마모 정도에 따른 교체 필요성 평가를 거쳐 200여개 기관을 선정해 9월 25일 발표할 예정이다. 10월 31일까지 각 기관이 신청한티스테이션에서 타이어 교체 및 경정비 서비스가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