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10월 전국서 8만4752가구 입주
상태바
8∼10월 전국서 8만4752가구 입주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9.07.2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은 전년대비 37.7% 늘어난 1만5404가구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다음 달부터 10월까지 3개월간 서울 1만5404가구를 포함해 전국에서 아파트 8만4700여가구의 입주가 이뤄진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8∼10월 전국에서 입주 예정인 민간·공공아파트는 8만4752가구로 집계됐다. 작년 같은 기간(12만3000가구)보다 31.1%, 5년 평균(9만3000가구)과 비교해 8.7% 줄었다.

서울만 보면 작년 동기(1만1000가구)보다 37.7% 많은 1만5404가구, 수도권 전체로는 24.6% 적은 4만9217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서울에서 8월 강남구 개포동 디에이치 아너힐즈(1320가구)와 마포구 신수동 신촌숲 아이파크(115가구), 은평구 응암동 백련산 SK뷰 아이파크(1305가구)의 입주가 진행된다.

9월에는 강동구 고덕동 고덕 그라시움(4932가구) 등, 10월에는 마포구 대흥동 신촌그랑자이(1248가구) 등의 입주가 예정됐다.

수도권의 경우 8∼10월 경기 평택시 동삭동 지제역 더샵 센토피아 공동1(9월, 1280가구), 용인시 기흥구 중동 일원 스프링카운티 자이(10월, 1345가구) 등의 입주 규모가 상대적으로 큰 편이다.

이외 지역에서도 청주시 흥덕구 비하동 서청주 파크자이(9월, 1495가구) 등의 입주가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