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박스, 팀 K리그 VS ‘호날두’ 유벤투스 친선경기 26일 생중계 상영
상태바
메가박스, 팀 K리그 VS ‘호날두’ 유벤투스 친선경기 26일 생중계 상영
  • 김종혁 기자
  • 승인 2019.07.19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장권 수익만 약 60억원
한국 프로스포츠 단일 경기 사상 최고액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가 7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팀 K리그’와 ‘유벤투스’ 간 친선경기를 극장에서 생중계 상영한다.

유벤투스는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이탈리아 명문 축구 클럽으로 이번 친선경기를 위해 지난 1996년 이후 23년 만에 방한한다.

호날두가 이끄는 유벤투스에 대적할 K리그 올스타팀 역시 지난 16일 공개됐다. 특히, 팀 K리그의 베스트 11은 최다득표를 얻은 조현우 골키퍼를 비롯, 이동국, 박주영 등 포지션별 팬투표를 통해 결정돼 의미를 더했다.

이번 친선경기는 특급 스타 호날두의 내한, 이탈리아 최고 명문팀과의 대결, 그리고 K리그를 대표하는 간판 선수들의 총출동 등으로 경기 이전부터 축구팬들의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

지난 3일 판매에 들어간 경기 입장권은 2시간 30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으며, 입장권 수익만 약 60억원에 이른다. 이는 한국 프로스포츠 단일 경기 사상 최고액이다.

이에 메가박스는 역사적으로 기억에 남을 이번 친선경기를 보다 많은 사람들이 더 특별하고 생생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생중계 이벤트를 마련했다.

이번 생중계는 7월 26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되며, 메가박스 코엑스, 신촌, 목동, 동대문을 비롯해 전국 일부 지점에서 스크린 관전이 가능하다.

티켓 예매는 19일, 오늘부터 메가박스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에서 가능하며, 상영 지점별로 일반관 뿐만 아니라 컴포트, ‘MX’ 등 특별관 예매도 가능해 치열한 예매 전쟁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방세혁 메가박스 마케팅팀장은 “이번 생중계 이벤트는 K리그의 흥행을 응원하는 한편 관객들이 대형 스크린을 통해 세계 최고 축구 선수들의 플레이를 더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했다”라며 “무더운 여름 펼쳐지는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한판 승부를 메가박스에서 시원하고 짜릿하게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