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경제인協, ‘제20회 한국여성경제포럼’ 개최
상태바
여성경제인協, ‘제20회 한국여성경제포럼’ 개최
  • 신승엽 기자
  • 승인 2019.07.17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선미 여가부 장관 초청강연…각종 기업 행사·정책 등 안내
진선미 여가부 장관이 17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20회 한국여성경제포럼'에 참석해 강연하고 있다. 사진=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공
진선미 여가부 장관이 17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20회 한국여성경제포럼'에 참석해 강연하고 있다. 사진=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제공

[매일일보 신승엽 기자]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제20회 한국여성경제포럼’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한국여성경제포럼은 여성기업인에게 경제․경영정보를 제공하고 정책건의의 장의 역할을 하는 여성기업에 특화된 전문포럼이다. 지난 2013년부터 개최해왔다. 올해 행사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행사에 참석한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성별다양성과 포용성이 기업성과에 중요한 이유’를 주제로 강연했다. 진 장관은 초저출산·고령화로 인한 생산가능인구 감소에 따른 해법 제시로 여성의 경제적 참여 확대를 강조했다. 성별 다양성이 기업 성장에 미치는 영향도 소개했다.  

성별 다양성이 높은 기업은 △다양한 인재 확보 △소비자 감성 충족 △직원 만족도 제고 △질 높은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했다. 기업의 지속성장을 이끄는 선순환 구조를 이룬다고 설명했다. 

진 장관은 한국경제 속에서 여성이 마주한 현실과 여성의 경제 참여 확대를 위한 방안, 다양한 성별 다양성의 조직 문화를 위해 어떠한 노력을 하며 나아가야 하는지 역설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제20회 창업경진대회’ 개최, 해외전시회 참가 지원, 여성기업확인패 출시, IBK 동반자 컨설팅 등의 정보를 안내했다. 

정윤숙 여성경제인협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여성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여성 특유의 포용력으로 산업간 융합, 기업간 상생협력할 수 있는 생태계 구축 등 모두가 잘 사는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