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장애인선수단, ‘2019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서 금10 등 쾌거
상태바
넷마블장애인선수단, ‘2019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서 금10 등 쾌거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9.07.17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오스트리아세계조정선수권대회’ 등 국내외 각종 조정 대회 참가 예정
넷마블장애인선수단 참가선수들의 경기 후 단체 사진. (왼쪽부터 이승주, 한은지, 김보은, 선진, 최범서, 강이성 선수) 사진=넷마블문화재단 제공
넷마블장애인선수단 참가선수들의 경기 후 단체 사진. (왼쪽부터 이승주, 한은지, 김보은, 선진, 최범서, 강이성 선수) 사진=넷마블문화재단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은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지난 12일~13일 양일간 충청북도 충주시 탄금호에서 열린 '2019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에 참가해 금메달 10개, 은메달 1개, 동메달 2개를 획득했다고 17일 밝혔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3월 업계 최초로 장애인 체육 진흥 및 장기적 자립 지원과 함께 장애인들의 사회참여와 권익보호를 위한 활동을 보다 확대 진행하기 위해 장애인 선수단을 창단한 바 있다.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은 안정된 환경에서 대회를 준비한 데 힘입어 창단 후 첫 참가한 이번 ‘2019충주탄금호전국장애인조정대회’에서 총 13개의 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뒀다.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은 첫 참가 대회에서 의미있는 성적을 이룬 만큼 향후 출전을 계획하고 있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2019 오스트리아세계조정선수권대회’ 등 국내외 각종 조정대회에서도 기대감이 높아졌다.

이나영 넷마블문화재단 사무국장은 “넷마블장애인선수단이 창단 이후 첫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게 돼 의미가 깊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선수들이 체계적인 훈련과 안정된 환경에서 기량 향상에 매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건강한 게임문화의 가치 확대 및 미래 창의 인재 양성, 나눔 문화 확산 등을 위해 지난해 1월 출범한 넷마블문화재단은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 등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게임 기업으로서 지닌 역량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난 2009년부터 ‘전국 장애학생 e페스티벌’을 비롯해 ‘게임문화체험관(2008)’, ‘어깨동무문고(2013)’ 등 장애인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진행하며 장애인들의 사회참여와 권익보호 등을 위해 많은 힘을 쏟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