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SF9 찬희, 알고 보면 10년차 연기자 '누명 전문 배우?!'
상태바
'대한외국인' SF9 찬희, 알고 보면 10년차 연기자 '누명 전문 배우?!'
  • 강미화 PD
  • 승인 2019.06.18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에브리원.
사진=MBC 에브리원.

'SKY 캐슬'에서 황우주 역을 맡은 SF9 찬희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아이돌 SF9의 찬희와 다원 그리고 못 하는 게 없는 팔방미인 개그우먼 신봉선이 출연해 '끼 부자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그중에서도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힌 SF9 찬희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SKY 캐슬'에서 황우주 역을 완벽 소화해내며 '연기돌'로 인정받았다.

10년차 연기자라는 찬희의 반전 이력에 MC 김용만은 "맨 처음 연기했던 게 기억 나냐" 물었고, 찬희는 "선덕여왕에서 화랑 역할로 데뷔했다"고 고백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어 그는 "대사가 '네!' 한마디였다"며 당시 모습을 재연해 모두를 폭소케 하기도 했다. 

이뿐만 아니라 찬희는 드라마 '시그널', 'SKY 캐슬'에서 억울하게 누명을 쓰는 역할을 맡으며 일명 '누명 전문 배우'라는 수식어가 붙었다고 밝혔는데. 그는 스튜디오에서 직접 '최대한 억울하게 보일 수 있는 비결(?)'과 함께 '억울한 연기'를 선보이며 대세 연기돌임을 입증하기도 했다고.

또한 본격적인 퀴즈대결에 앞서 찬희는 "목표로 10단계를 보고 있다"며 전교 1등 황우주 다운(?) 자신감을 내비쳤다. 더불어 우승 공약으로 "한우를 맛있게 먹고 인증샷을 남기겠다"며 확신에 찬 모습을 보여 대한외국인들을 긴장케 했다. 이에 'SKY 캐슬' 전교 1등 황우주 캐릭터의 기운을 이어 받아, 찬희가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지는 상황.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건강상의 이유로 녹화에 불참했던 MC 김용만이 한 달 만에 복귀, 출연자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았다고. 대한외국인 팀의 웃음 사냥꾼 그리스 출신의 안드레아스가 오랜만에 돌아와 웃음 폭탄을 예고하기도 했다.

과연 다재다능 연기돌 찬희가 퀴즈 대결에서 우승을 차지할 수 있을지, 6월 19일 수요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