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항공 관련 대학 3곳에 실습용 항공기 좌석 기증
상태바
진에어, 항공 관련 대학 3곳에 실습용 항공기 좌석 기증
  • 박주선 기자
  • 승인 2019.05.28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진에어 제공
전명길 진에어 정비본부장(왼쪽 다섯번째)과 김두년 중원대학교 총장(왼쪽 일곱번째) 모습. 사진=진에어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진에어가 미래 항공 인재들의 교육을 돕기 위해 항공기 좌석을 기증했다.

진에어는 지난 27일 충청북도 괴산군에 위치한 중원대학교에서 항공기 좌석 기증식을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기증된 항공기 좌석은 B737-800 항공기 좌석으로 항공 관련 학과에 재학 중인 대학생들의 교육 및 실습에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진에어는 지난 21일 한양여자대학교에 해당 기자재를 기증한 바 있으며, 28일에는 극동대학교에도 기증할 예정이다.

이들 3개교에 기증된 항공기 좌석은 총 189석이며 금액으로 환산 시 대략 1억원에 달한다. 가격 문제로 실제 항공 기자재를 학교가 직접 교육용으로 구비하는 것이 어려운 현실을 고려해 가능한 많은 학생들의 실습에 활용될 수 있도록 3개 학교에 분산해 기증을 진행했다.

진에어 관계자는 “항공산업 관련 실습 교육과 학생들의 실무 경험 향상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항공업계를 이끌어나갈 인재를 양성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