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나생명, 카카오페이 청구서 서비스 도입
상태바
라이나생명, 카카오페이 청구서 서비스 도입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5.23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라이나생명
사진=라이나생명

[매일일보 박한나 기자] 라이나생명보험이 카카오페이를 통해 보험료를 납부할 수 있는 ‘카카오페이 청구서’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고객의 보험료가 연체됐을 경우 카카오 알림톡으로 납입현황을 알려주고 보험료 미납으로 계약이 해지되는 일이 없도록 한다. 기존에는 문자 등의 연체 알림에도 보험료납부로 이어지지 않아 계약이 해지되는 일이 잦았다. 카카오페이 청구서 서비스의 즉시 납부를 통해 연체로 인한 해지사례를 줄일 수 있게 됐다.

또 고객센터와 상담 중에 카카오페이를 통해 즉시 납부가 가능하도록 했다. 전화를 통한 상담 중에 고객이 보험료 납입을 요청할 시에 카카오톡으로 청구서가 발송돼 즉시 납부가 가능하다.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면서 전화안내를 진행해 보다 쉽고 정확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라이나생명 사이버창구 보험료 납입 서비스를 통해서도 원하는 고객에 한해 즉시 납입을 위한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발급하고 있다.

라이나생명 관계자는 “고객의 보험료 연체로 보험계약 효력상실로 인한 보장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새로운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보험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점진적으로 디지털 서비스를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