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최대 50% 할인 ‘빨간날엔 BC’ 이벤트 진행
상태바
BC카드, 최대 50% 할인 ‘빨간날엔 BC’ 이벤트 진행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5.23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C카드
사진=BC카드

[매일일보 박한나 기자] BC카드가 다양한 가맹점에서 최대 50% 할인을 제공하는 ‘빨간날엔 BC’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빨간날엔 BC 이벤트는 올해 연말까지 일요일, 공휴일 등 빨간날에 진행된다. 전월 실적에 상관 없이 BC카드 고객이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먼저 미스터피자 최대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선착순 500명까지 전국 미스터피자 영업점 또는 앱에서 ‘미스터피자 BC세트’를 BC신용카드로 결제하면 50%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빨간날 외에도 전국 미스터피자 영업점이나 앱에서 메뉴 관계 없이 BC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에게는 20%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해피포인트 ‘해피오더’에서는 배스킨라빈스와 던킨도너츠 제품을 배달 주문하는 고객에게 50% 청구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BC신용카드로 결제 시 혜택이 적용되며 빨간날을 제외한 날에도 동일 조건 주문 시 20% 청구할인 혜택을 상시 제공한다.

아울러 중고 물품 거래 플랫폼 ‘번개장터’ 결제수수료 할인을 진행한다. 할인 혜택은 BC카드 페이북 ‘#마이태그’를 통해 해당 이벤트를 직접 태그 후 BC카드로 결제하면 된다. 번개장터 태그는 매월 마지막 빨간날 다음 날에 배포되며, 고객당 월 1회 최대 1만원까지 혜택을 제공한다.

BC카드 고객들의 문화생활도 지원한다. 서울 샤롯데씨어터에서 오는 7월 21일에 진행되는 뮤지컬 ‘스쿨 월 오브 락’ 공연티켓을 BC신용카드로 구매 시 동일 등급 티켓 1장을 추가로 제공한다. 티켓은 1인당 최대 3장까지 구매 가능하다. 3장 구매 시 2장은 ‘1+1’, 나머지 1장은 30%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김진철 BC카드 마케팅부문장은 “BC카드 대표적 이벤트인 ‘빨간날엔BC’가 올해는 온‧오프라인 기반 다양한 업종으로 확대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생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