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코리아, 자선 골프 장타대회… ‘기브앤드라이브’ 개최
상태바
벤츠코리아, 자선 골프 장타대회… ‘기브앤드라이브’ 개최
  • 성희헌 기자
  • 승인 2019.05.2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선 통해 모금된 기부금 약 1억원 사회복지법인에 기부
벤츠 ‘기브앤드라이브’ 자선 골프 장타대회 참가자 단체사진. 사진=벤츠코리아 제공
벤츠 ‘기브앤드라이브’ 자선 골프 장타대회 참가자 단체사진. 사진=벤츠코리아 제공

[매일일보 성희헌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자선 골프 장타대회 ‘제1회 벤츠 기브앤드라이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대회 결승전은 지난 20일 용인 AMG 스피드웨이에서 진행됐다. 기브앤드라이브는 아마추어 대상 자선 골프 장타대회다. 스포츠를 접목해 기부 문화 확산 캠페인 활동을 펼치는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의 새로운 캠페인이다.

벤츠코리아는 예선전부터 모금 된 기부금 1억500만원 전액을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국내 취약 계층 아동 및 청소년의 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아마추어 골퍼 누구나 참여 가능했던 예선은 지난 4월 한 달간 전국 골프존 스크린 골프장에서 펼쳐졌다. 9000여명이 참가해 2만33회의 라운드가 진행됐다.

결승전에는 예선을 걸쳐 선발된 상위 남녀 각 15명, 총 30명의 골퍼가 참석했다. 이 경기는 AMG 스피드웨이 특설무대에서 개최, 국내 최초로 자동차 레이싱 서킷에서 실시됐다. 18대의 스카이 크레인이 동원돼 그물망을 설치했으며, 축구장 1.5배 면적의 인조잔디 경기구역을 조성했다.

최종 우승자는 남자부문 한승우씨, 여자부분 이지은씨로 결선 라운드에서 각각 372.5야드, 318.6야드의 장타를 기록하며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벤츠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달 예선부터 오늘 결승전에 이르기까지 벤츠 기브앤드라이브 자선 골프 장타 대회에 참여한 모든 분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스포츠를 접목한 기부 문화 확산 캠페인 활동을 통해 진정성 있는 기부 문화를 확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