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이동형 ICT 체험관 ‘티움 모바일’, 강원도 고성을 가다
상태바
SKT 이동형 ICT 체험관 ‘티움 모바일’, 강원도 고성을 가다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9.05.1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불 피해 학교 찾아 AR∙VR∙홀로그램 등 첨단 ICT 체험 기회 제공
송광현 SK텔레콤 PR2실장(왼쪽에서 네번째) 이경일 고성군수(왼쪽에서 여섯번째) 등이 16일 열린 '티움(T.um) 모바일' 개관 기념식에서 'ICT 새싹 틔움(T.um)' 세리모니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송광현 SK텔레콤 PR2실장(왼쪽에서 네번째) 이경일 고성군수(왼쪽에서 여섯번째) 등이 16일 열린 '티움(T.um) 모바일' 개관 기념식에서 'ICT 새싹 틔움(T.um)' 세리모니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SK텔레콤이 16일부터 18일까지 강원도 고성 인흥초등학교에서 이동형 ICT 체험관 ‘티움(T.um) 모바일’ 체험을 진행한다.

53명의 학생이 재학 중인 인흥초등학교는 지난달 강원 산불로 일부 피해를 입었다.

이번 방문을 통해 SK텔레콤은 학생들의 진로 고민을 응원하고 꿈을 키워가는데 도움을 주고자 한다. ‘미래 직업 연구소’는 증강현실(AR)·가상현실(VR)·홀로그램 등 ICT를 활용해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아이들의 관심이 많은 6개 직종에 종사자를 초청, 멘토링도 진행한다.

또한 아이들의 ICT 역량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알버트 코딩스쿨’을 운영하고, 향후에도 학교가 코딩 교실을 운영할 수 있도록 ‘알버트’ 모듈을 기증한다.

아울러, 산불 피해 농가의 모내기를 돕고 군청에 구호물품을 지원하는 등 진정성 있게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40번째 방문지를 찾은 티움 모바일은 접이식 컨테이너 방식을 채택해 이동성을 극대화하고 기존 대비 전시 공간을 확장했다. 접이식 컨테이너를 펼치면 최대 3배 확장하며 전시관으로 변신한다.

이번 티움 모바일은 학생들에게 첨단 ICT 체험 기회 체험과 미래의 꿈을 키우는 기회를 제공하는데 초점을 맞췄다.

이번 티움 모바일은 ‘미래 직업 연구소’를 설치, ICT를 활용해 아이들이 진로 적성을 찾는데 도움을 주고 직업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학생들이 미래 직업 연구소에 들어서면 홀로그램으로 구현된 가상의 ‘미래 직업 연구소장’이 교육부에서 제공한 직업 흥미 검사를 안내한다. 검사 결과에 따라 가상현실 혹은 증강현실 기술을 통해 적성에 맞는 직업을 체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현직 △소방관 △요리사 △경찰관 △로봇전문가 △음악가 △드론 전문가 등을 초청, 아이들이 진로에 대해 궁금한 것을 묻고 진지하게 고민해 볼 수 있는 멘토링도 함께 준비했다.

티움 모바일은 학생들을 위해 알버트 코딩스쿨도 준비했다. 알버트 코딩스쿨은 SK텔레콤의 교육용 스마트 로봇 알버트, 태블릿 PC 등을 이용해 미션을 해결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는 코딩 교육이다. 소프트웨어 교육을 처음 접하는 학생들이 마치 게임을 하는 것처럼 재미있게 코딩을 배울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이날 열린 개관 기념식엔 이경일 고성군수, 이영욱 고성 교육장 등이 학생들과 함께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물을 뿌리면 홀로그램 새싹이 피어나는 ‘ICT 새싹 틔움(T.um)’ 세리모니를 함께 하며 티움 모바일의 개관을 기념했다.

SK텔레콤은 이번 방문에서 인흥초등학교에 알버트 코딩로봇 10여대를 기증한다.

또 SK텔레콤은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도 고성 지역사회를 위해 모내기를 시작하는 20일부터 자율주행 이앙기를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