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일일 파티쉐 자원봉사 실시
상태바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일일 파티쉐 자원봉사 실시
  • 성희헌 기자
  • 승인 2019.04.19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MTCK 경영진·신입사원 참여… 비전과 경영현황 공유도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 경영진과 신입사원이 ‘사랑 나눔 일일 파티쉐’ 행사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다. 사진=한국GM 제공

[매일일보 성희헌 기자]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GMTCK)는 경영진과 신입사원이 ‘사랑 나눔 일일 파티쉐’ 행사에 자원봉사자로 참여했다고 19일 밝혔다.

장애인 시설과 아동센터 등에 간식 제공을 위해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 기획한 ‘사랑 나눔 일일 파티쉐’ 행사는 18일 인천 부평 GMTCK 본사에서 진행됐다. 로베르토 렘펠 GMTCK 사장을 포함한 경영진과 신입사원 등 120여명이 자원봉사에 참여했다.

일일 파티쉐가 된 자원봉사자들은 위생 교육을 포함, 케이크 만드는 방법 등에 대해 간단한 교육을 받았다. 이후 일일 파티쉐가 돼 2인 1조로 다양한 장식의 생크림 케이크를 완성했다. 케이크 50개는 지역의 장애인 생활 시설 및 아동센터 10곳에 전달됐다.

로베르토 렘펠 GMTCK사장은 “GMTCK에서 새롭게 출발하는 직원과 함께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봉사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의미 있는 행사로 직장 생활을 시작하는 신입 엔지니어는 앞으로 GM의 중요한 글로벌 차량 개발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글로벌 R&D 센터와 협업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핵심 인재로 성장할 것” 이라고 말했다.

신입사원 김수영씨는 “첫 직장의 출발선에서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이웃을 위한 나눔 활동을 경영진과 함께 한 자원봉사였다”며 “신입사원으로서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봉사활동도 열심히 하고,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글로벌 최고의 엔지니어가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GMTCK는 이날 자원봉사 활동과 더불어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경영현황설명회를 개최, 회사의 비전과 경영 현황을 공유했다. 이어 신입사원과 경영진 간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

한편 GMTCK는 법인 설립 이후 지난 1월부터 각 부문별로 신규 엔지니어를 채용했다. 최근 1백여명의 신규 엔지니어 모집을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