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정치 국회·정당
靑 임명 강행 움직임에…한국당, 이미선 부부 檢 고발 맞대응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15일 오전 자신이 재판을 맡았던 회사의 관련 주식을 대량 사고팔아 논란이 된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와 이 후보자의 남편 오충진 변호사에 대한 고발장과 수사의뢰서를 접수하기 위해 서울 대검찰청으로 향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언석, 이만희, 최교일, 이양수 의원.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규리 기자] 청와대가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 강행 움직임을 보이자, 자유한국당이 16일 고발장으로 맞불을 놓았다. 이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 시한인 이날까지 문재인 대통령의 인사철회를 기다리던 한국당이 그동안 경고해왔던 고발장 접수를 통해 재차 정부여당을 압박한 것이다.

최교일·이만희·이양수·송언석 한국당 의원은 이날 서초구 대검찰청을 방문해 35억원 대 주식 투자 및 불법 주식 거래 의혹을 받는 이 후보자와 배우자인 오충진 변호사에 대한 고발장을 제출했다.

이들은 고발장을 통해 이 후보자 부부가 부패방지 및 국민권익위원회의 설치와 운영에 관한 법률(부패방지법),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자본시장법)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다만 고발장은 공개하지 않았다. 한국당 관계자는 "고발장의 구체적인 내용은 당 차원에서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국당은 이 후보자에 대한 공무상 비밀누설 등 혐의에 대한 수사의뢰서도 함께 제출하는 한편, 이 후보자 부부가 기업 내부 정보를 활용해 주식거래를 한 의혹에 대해서는 바른미래당과 함께 금융위원회에 조사의뢰서를 별도로 제출하기로 했다.

한편, 이 후보자와 관련해 가장 문제되는 것은 이 후보자가 지난 2017년 이테크건설 하도급업체 관련 재판을 통해 알게 된 정보를 남편과 공유한 후 남편과 함께 건설사 주식을 집중 매수했는지 여부(부패방지법 위반)다.

박규리 기자  love9361@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 마도로스전 2019-04-15 18:02:02

    똥뭍은 개가 겨뭍은 개 나무란다더니... 자유쓰레기당 너거덜부터 특히 고발장 가지고 있는 곽쌍도부터 철저히 조사해 보자신고 |   삭제

    • 불꽃 2019-04-15 17:04:17

      나베는 어쩔건데~~
      떵묻은 것들이 어디서 고발질이야
      최교일이 더러운 국개가 니 자신을 먼저 반성해라~~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