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광화문 광장에 400평 규모 5G기술 체험관 열어
상태바
KT, 광화문 광장에 400평 규모 5G기술 체험관 열어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9.03.15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미션룸∙5G 스마트팩토리∙5G 텔레프레젠스 등 총 7가지 테마공간 마련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 KT 5G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는 ‘KT 5G 체험관’에서 로봇이 초상화를 그리고 있다.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KT는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 자사 5G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는 ‘KT 5G 체험관’을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KT 5G 체험관은 서울시에서 진행하는 전국체육대회 100회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체험관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필재 KT 마케팅 부문장(부사장), 윤준병 서울시 행정1부시장 등 양측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T 체험관은 KT 5G 기술이 접목된 다양한 서비스를 방문객이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약 400평 규모의 11m 높이 초대형으로 △KT 5G 미션룸 △KT 5G 스마트팩토리 △KT 5G VR(가상현실) 스포츠 △KT 5G 단말체험 △KT 5G 텔레프레전스 △로봇카페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부스 등 총 7가지 테마공간으로 구성했다.

체험관은 이날부터 오는 30일까지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후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된다.

세부적으로 보면 KT 5G 미션룸은 KT 5G 서비스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한 체험 공간이다. 리얼 360 기가아이즈 기가라이브 5G 점핑 나를 등 5개 방으로 이뤄졌다. 방문객이 KT 5G 미션룸 안에 마련된 방에서 KT 5G 주요서비스 기능을 체험하고 미션을 완료한 뒤 제공되는 단서를 가지고 미션룸을 탈출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미션룸 탈출에 성공한 고객에게는 룰렛다트 추첨을 통해 텀블러, 휴대용 미니가습기 등 다양한 상품도 제공된다.

KT 5G 스마트팩토리 체험공간에서는 지난달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19에서 선보였던 360도 고화질 영상분석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360 스마트 서베일런스 서비스’와 ‘안전장비 착용 검사 시연’, AR(증강현실)글래스를 활용한 산업현장 원격지원 및 파일 공유 솔루션 ‘5G AR 서포터’뿐만 아니라 붓글씨를 시연하는 로봇 등을 만나볼 수 있다.

KT 5G VR 스포츠 체험공간에서는 개인형 실감미디어 서비스인 기가라이브 TV를 착용하고 야구, 스페셜포스, 리듬액션게임 등 실감형 VR 게임을 즐길 수 있다.

KT 5G 단말체험 존에서는 삼성전자의 5G 최초 단말인 ‘갤럭시 S10 5G’와 LG전자의 ‘V50 씽큐(ThinQ)’가 전시돼 5G 단말 출시 전 미리 단말을 체험할 수 있다. KT에서 다채로운 동시시청이 가능한 e스포츠 라이브와 5G 스트리밍 게임 등도 5G 단말로 체험할 수 있다.

KT 5G 텔레프레젠스 체험공간은 관람객이 무대 위에 선 홀로그램 영상으로 볼 수 있는 공간이다. 이는 홀로그램 텔레프레젠스 기술을 이용해 구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