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현대오일뱅크, 신입사원 부모 초청행사…10년째 첫 월급 전달
현대오일뱅크가 지난 10일 서울 한 호텔에서 신입사원 부모님 초청행사를 열었다. 사진=현대오일뱅크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현대오일뱅크는 지난 10일 서울 한 호텔에서 신입사원 부모님 초청행사를 열었다고 11일 밝혔다.

올해로 10년째를 맞는 이 행사는 매년 신입사원 부서배치와 함께 이루어지고 있는 현대오일뱅크의 전통으로 자리 잡고 있다. 회사는 자리를 빌어 우수한 인재를 맡겨주신 부모님에게 식사를 대접하고 앞으로 자녀들이 다닐 회사에 대해 설명했다. 신입사원 역시 차례대로 무대에 올라 회사 임직원들에게 부모를 직접 소개했다.

강달호 현대오일뱅크 사장은 “품 안에 자식이란 말이 있듯이,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이 순간부터는 회사가 부모가 돼 더 훌륭한 사회인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