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두산밥캣, 지난해 영업이익 4590억원…전년比 16.3% ↑선진시장 수요 및 시장 점유율 상승으로 매출·영업이익 모두 성장
두산밥캣 콤팩트굴삭기E85. 사진=두산밥캣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두산밥캣은 지난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3조9708억원, 영업이익 4590억원 기록했다고 12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7.1% 늘었고, 영업이익도 16.3% 증가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264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3% 감소했다.

두산밥캣은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선진시장의 탄탄한 수요와 시장 점유율 상승에 힘입어 전년 대비 큰 폭으로 성장했다”며 “순이익도 일회성 요인 제거 시 차입금 조기상환 등 이자 비용 감소 효과로 약 50%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두산밥캣은 올해 예상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4조2097억원과 4455억원으로 설정했다.

한편 두산밥캣은 이날 이사회 결의를 통해 2018년 결산 배당금으로 주당 500원을 지급할 것을 결정했다. 중간 배당금 400원을 더한 주당 총 배당금은 900원이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