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한전, 전력데이터 활용 ‘신서비스 개발 경진대회’ 개최
한국전력 나주 본사.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한국전력은 다음달 28일 서울시 서초동 한전 아트센터에서 ‘전력데이터 활용 신서비스 개발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전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한전의 전력 빅데이터를 활용하는 새로운 사업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 참가를 희망하는 일반시민과 학생, 벤처기업과 스타트업은 한전 홈페이지에서 이날부터 24일까지 제안서를 다운받아 작성, 제출하면 된다.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팀 혹은 개인은 한전 아트센터에 마련된 데이터 공유센터에서 1개월간 서비스를 개발하며, 서울시를 비롯한 공공기관과 민간데이터의 활용도 가능하다.

심사는 완성도, 기술성, 상용화 가능성, 확장성 등을 기준으로 사내 직원과 사외 전문위원이 함께 평가하며, 시상은 기업과 학생·일반인 부문으로 나눠서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 팀에게는 총 14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전력데이터 서비스 마켓에 해당 서비스를 등록하는 기회도 제공한다.

김종갑 사장은 “한전의 전력데이터, 타 공공기관과 민간의 데이터를 융합해 보다 가치 있는 대국민 편익서비스를 많이 만들어 내길 기대한다”며 “데이터 공유센터와 전력데이터 서비스 마켓을 통해 데이터 분야 에너지신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