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SK인천석화-인천관광공사, 사회적 가치 창출 위한 ‘민관 협력모델’ 구축
지난 30일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가 ‘인천 브랜드 제고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이건우 인천관광공사 본부장, 이배현 SK인천석유화학 경영혁신실장.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는 지난 30일 인천광역시 연수구에 위치한 인천관광공사 회의실에서 ‘인천 브랜드 제고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SK인천석유화학 이배현 경영혁신실장과 인천관광공사 이건우 본부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의 주 내용은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 간의 상호 교류 및 협력을 통한 △지역 특화 홍보 콘텐츠 공동 개발 △공동의 친환경 공익 캠페인 추진 △양사의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콘텐츠 공유 및 상호 홍보 협력체계 구축 등이다. 이와 같이 민관이 양사의 보유 역량 및 자산 등 공유인프라를 활용해 지역 브랜드 제고 및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선 것은 지역 최초 사례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역사·문화·경제 등 인천 지역의 스토리와 연계한 다양한 홍보 콘텐츠를 지속 발굴하고 공동 제작에 나선다. 또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각 사가 운영 중인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관광명소·맛집·축제 등 다양한 지역 콘텐츠를 상호 공유하고 홍보할 예정이다.

더불어 올 한 해 ‘친환경’을 테마로 한 공익캠페인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환경 보호, 자원 절약 등 시민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캠페인도 공동 실행해 지역사회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이배현 SK인천석유화학 경영혁신실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 사랑 받는 인천을 만들기 위해 더 많은 기관과 기업들의 참여를 추진하여 더 큰 사회적 가치를 지역사회에 확산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