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금융·증권
KB금융, 해외서 5천억 규모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 발행

[매일일보 최은서 기자] KB금융은 자회사 국민은행이 운영자금 535억원을 조달하기 위해 해외 기명식 무보증 무담보 상각형 조건부 자본증권(후순위채) 발행을 결정했다고 11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보완자본 확충을 통해 국제결제은행(BIS) 총자본비율을 제고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밝혔다. 

최은서 기자  escho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