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SK텔레콤 ‘옥수수 소셜 VR’, 세계서 인정받다‘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에서 ‘미디어 서비스 혁신상’ 수상
SK텔레콤은 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에서 ‘미디어 서비스 혁신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SK텔레콤 연구원이 수상하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SK텔레콤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SK텔레콤이 자체 개발한 미디어 서비스가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

SK텔레콤은 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에서 ‘미디어 서비스 혁신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는 분야별 세계 최고의 통신사업자를 선정하는 행사로, 글로벌 ICT 연구기관인 ‘인포마(Informa)’가 주관한다. 통신 서비스와 인프라, 보안, 인공지능(AI) 등 14개 카테고리에서 한 해 동안 혁신적인 성과를 거둔 기업을 선정하는 행사다.

이번 상을 받은 서비스는 ‘옥수수 소셜 VR’이다.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올해 10월부터 자사 모바일 OTT(인터넷 기반 콘텐츠 제공) 서비스인 ‘옥수수’에 소셜 커뮤니티’ 기능을 결합한 ‘옥수수 소셜 VR’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옥수수 소셜 VR’은 VR 기기를 쓰고 가상현실에서 최대 8명의 참여자들과 함께 스포츠∙영화∙드라마 등 동영상 콘텐츠를 보며 대화할 수 있는 서비스다.

SK텔레콤은 향후 5세대 이동통신(5G) 상용화 시 ‘옥수수 소셜 VR’을 현재 풀 HD보다 최대 16배 선명한 UHD 영상 수준으로 화질을 업그레이드 할 계획이다. 또 가상 현실과 실제 현실을 연결하는 게임, 커머스, 광고, 등 다양한 서비스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이종민 SK텔레콤 미디어기술원장은 “옥수수 소셜 VR은 SK텔레콤의 증강/가상현실(AR/VR) 기술 기반 T 리얼 플랫폼을 활용해 자체 개발한 상징적 서비스”라며 “지금까지 쌓아온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5G 시대에서도 혁신적인 미디어 서비스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효길 기자  parkssem@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