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교육
국민대 학생들,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 대통령상·장관상 수상
국민대학교 소프트웨어학부 학술동아리 KOBOT팀 학생들. 사진=국민대.

[매일일보 복현명 기자] 국민대학교 소프트웨어학부 학술동아리 KOBOT 소속 학생들과 전자공학부 학술동아리 ELCO 소속 학생들이 지난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각각 대통령상과 장관상을 수상했다.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외 9개 기관이 주관하는 행사로 정부 주도하에 진행된 국내 최대의 로봇 경진대회다. 이 중 SoC Huro Competition 부문은 카메라를 이용한 영상인식만으로 로봇 스스로 주변상황을 판단해 경기장에 설치된 장애물을 회피하는 미션을 수행하는 경기다.

국민대 KOBOT팀은 제한시간 10분 중 5분 6초의 짧은 기록으로 모든 미션을 성공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김용태 국민대 소프트웨어학부 학생(KOBOT팀 회장)은 “팀원들과 함께 빠른 영상처리 기술과 효과적인 판단 알고리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로봇을 완벽히 제어하기 위해 평소에 많은 연구를 진행한 덕분에 현장에서의 여러 돌발 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대 KOBOT팀은 국민대 산학협력단과 소프트웨어융합대학을 비롯해 많은 기관들이 체계적인 지원을 받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다양한 대회에 도전할 계획이다.

복현명 기자  hmbok@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