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세종·충청
보령시, 수확의 계절 맞아 나눔으로 훈훈한 팜파티 인기

[매일일보 오정환 기자] 보령시는 지역 내 농장에서 수확의 계절을 맞아 자율적인 팜파티가 열리고 있어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8일 머드포도원(대표 김원영, 이상예)에서는 ‘와인 팜파티’를 열고 올해 포도 수확 등 성과 발표와 함께 적포도주, 청포도주, 포도즙, 포도쨈 등 다양한 농산품 및 가공품 판매를 진행했고, 판매액 전액을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지원했다는 것이다.

농장을 뜻하는 '팜(Farm)'과 '파티(Party)'의 합성어인 '팜파티'는 직접 생산한 농산물로 만든 음식, 공연, 체험, 농산물 정보 제공 및 판매 등을 결합한 새로운 농촌마케팅 모델로, 시는 지난 2015년 농촌진흥청 팜파티 프로그램 시범사업 추진 이후 자율적으로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또 오는 22일에는 주포면에 위치한 농가맛집인 석화촌에서‘전통의 맛과 멋 어울림파티’가 열리고, 이후 개별 농장에서도 팜파티를 준비하는 등 오곡백과가 무르익는 풍성함이 더해져 소비자들을 만날 계획이다.

이상예 머드포도원 대표는 “소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돌려드리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매년 팜파티를 열어 단골 소비자 확보 및 어려운 가정을 돕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정환 기자  jhoh5882@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