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GS,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복구성금 20만달러 지원

[매일일보 백서원 기자] GS는 지진과 쓰나미로 고통을 겪고 있는 인도네시아 국민들을 위해 총 20만달러의 구호 성금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구호 성금은 GS에너지가 10만달러, GS글로벌이 10만달러를 냈다. 전달된 성금은 현지 구호물품 지원 및 피해지역 복구 등에 쓰여질 계획이다.

GS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지진과 쓰나미 피해로 고통받는 인도네시아 국민이 희망을 되찾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GS에너지와 GS글로벌은 지난해 4월 매장량 약 1억4000만톤 규모의 인도네시아 BSSR 석탄광 지분 14.74%를 약 4500만달러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하며 인도네시아 자원개발 사업에 투자했다.

GS리테일은 2014년 현지법인을 세우고 GS슈퍼마켓 5호점까지 개설했다. GS홈쇼핑은 2012년 인도네시아 합작법인 ‘MNC GS홈쇼핑’을 설립해 인도네시아 최초의 24시간 홈쇼핑 전용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백서원 기자  ron200@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