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부천시, 제1회 남부수자원생태공원 반딧불이 축제쾌적한 축제 위한 환경정화 활동 등 준비만전
남부수자원생태공원 환경정화 활동

[매일일보 김양훈 기자] 부천시는 오는 10월 13일과 14일 양일간 옥길동 남부수자원생태공원에서 ‘제1회 반딧불이 축제’를 개최한다.

이와 관련, 도심에서 보기 어려운 반딧불이의 환상적인 빛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이번 행사는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된다. 무료 야외영화상영, 야간불빛산책, 체험놀이도 마련된다.

특히 13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제6회 역곡천 수변축제’가 함께 열려 공연, 먹거리장터 등 다양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부천시는 쾌적한 축제환경을 위해 지난 10일 남부수자원생태공원 환경정화 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공무원과 하수처리시설 운영사인 하이엔텍 직원 등 50여 명이 참여해 산책로 쓰레기 수거 및 제초작업, 생태수로 내 부착조류 제거 등 환경정비 활동을 벌였다.

원용수 하수과장은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시기를 맞아 많은 시민들이 반딧불이 축제를 즐기기를 바란다”며 “남부수자원생태공원이 한때 기피시설로 여겨졌던 하수처리시설에서 이웃과 함께하는 쾌적한 생태공원으로 인식전환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양훈 기자  dpffhgla111@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