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BIZ 포커스[보도자료] 애드버토리얼
대우건설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 10월 분양
수원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야경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제공

[매일일보 최은서 기자] 대우건설[047040]은 다음달 경기 수원시 장안구 정자동 111번지 일원 대유평지구 2-2블록에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을 분양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상 4층~39층, 전용면적 23~58㎡, 총 458실 규모이다. 지난 5월 먼저 분양한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의 경우 최고 27.75대 1 경쟁률로 1순위 해당지역에서 청약을 마감했으며, 지난 7월에 있었던 미계약분 청약 접수에는 28가구 모집에 평균 160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 오피스텔’이 들어서는 대유평지구는 KT&G가 연초제조창으로 사용하던 부지로 주거지역, 상업지역, 녹지지역으로 구성돼 있다.

지하철 1호선 화서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인근에 KTX 및 분당선을 이용할 수 있는 수원역과 서수원시외버스터미널 등도 있다. 영동고속도로와 과천-봉담간 도시고속화도로 이용이 편리하다.

단지는 정자동 학군에 속하며 정자동 학원가도 가깝다. 여기에 성균관대, 경기대 등도 근처에 있다.

단지 옆에 대형 상업시설이 예정돼 있으며,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AK플라자 등도 인근에 있다. 단지 옆에는 경기도의료원이 위치하며 아주대병원,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등 의료시설 이용도 쉽다.

단지를 둘러싼 도시공원 조성이 예정돼 있으며 단지 인근에 서호공원, 만석공원, 수원 일월수목원(2020년 예정), 숙지산 등 공원으로 에워싸여 있다. 대부분 호실에서 숙지산과 팔달산, 도시공원의 조망이 가능하다.

전용면적 23~58㎡, 총 458실 규모로 전용 23㎡ 138실, 38㎡ 8실, 49㎡ 188실, 58㎡ 124실로 구성돼 있다. 원룸과 1.5룸, 2.5룸 등 다양한 평면구성으로 이뤄져 있으며 전용 58㎡ 주택형은 2.5룸으로 구성된다.

도시공원 옆 업무상업복합용지에는 KT&G와 신세계 프로퍼티가 각각 50%씩의 지분비율로 합작투자회사를 설립해 쇼핑복합단지를 세울 예정이다. 단지 옆 대형상업시설과 인근에 도이치모터파크도 있다.

견본주택은 수원시 장안구 정자동 111번지 사업지에 마련되며 입주는 2021년 8월 예정이다.

최은서 기자  escho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