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한화그룹, 청소년오케스트라 음악캠프 진행지역복지시설 대상 재능나눔 공연·정기연주회 활동 계획
'2018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음악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지휘자의 지휘에 맞춰 합주연습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매일일보 백서원 기자] 한화그룹이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8일부터 2박3일간 무주 태권도원에서 ‘2018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음악캠프’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는 2014년부터 한화그룹이 진행하는 문화 사회공헌 활동 프로그램이다. 평소 클래식 악기를 접하기 어려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적은 충청지역 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음악캠프에는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5기 단원으로 활동 중인 충청지역 중고등학교학생 50명을 비롯해 강사와 스텝 등 총 80여명이 참가했다.

캠프에 참가한 오케스트라 단원들은 캠프기간 동안 재능나눔 공연과 정기연주회에서 선보일 곡들을 중심으로 현악과 관악 각 파트 별 연습을 비롯해 합주 연습과 앙상블 연습에 집중했다.

오케스트라 연습 외에도 청소년 인문특강과 문화체험, 공연관람 프로그램 등을 함께 하며 문화예술적 소양을 키우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이번 캠프기간에는 선배 단원이 전문 강사를 도와 피어티칭(Peer Teaching, 동료학습) 강사로 직접 참여해 자신들의 재능을 기부하는 한편, 선배이자 동료로서 후배 단원들의 연주 역량을 제고하는데 있어 힘을 실어주었다.

캠프기간 피어티칭 강사로 참여한 백성훈 군(18·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1기)은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단원으로 다년간 활동하며 습득한 음악적 경험과 노하우를 후배 단원들에게 전달할 수 있게 돼 매우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5기 단원들은 향후 지역 복지시설 대상 재능나눔 공연과 천안 및 청주지역 정기연주회 활동 등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 향유계층 저변 확대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백서원 기자  ron200@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