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체육 스포츠·레저
서울시 청소년야구대표팀, 2018 U15 세계보이스야구대회 우승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U15 서울시 청소년야구대표팀이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2018 U15 세계보이스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서울 청원중 김복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7일 블랙타운 인터내셔널 스포츠파크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일본 대표팀을 8-4로 물리치고 작년 결승전의 석패를 만회하며 정상을 탈환했다.

2018 U15 세계보이스야구대회에서 우승한 한국 대표팀

1982년 시작된 세계보이스야구대회는 올해로 37회째로 맞이 했으며 U14 이상의 중학생 대회로는 세계 최강의 대회이기도 하다.

2018 U15 세계보이스야구대회에서 우승한 김복수 감독(서울 청원중 감독)

이번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 대표팀은 김복수 감독(서울 청원중 감독), 박경식 코치(서울 상명중 감독), 강창수 코치(서울 이수중 감독) 등 3명의 코칭스태프와 유정택(서울 청원중3), 한태양(서울 언북중3), 조원태(서울 건대부중3) 등 20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한국은 이 대회에서 2016년 처음 우승한 이후 2년 만에 두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대표팀은 1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