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캐딜락, 브랜드 최초 제주에 신규 전시장 오픈
제주전시장. 사진=캐딜락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캐딜락은 브랜드 최초로 제주 지역에 신규 전시장을 13일 오픈했다고 밝혔다.

캐딜락은 서울 및 수도권, 부산에 이어 새로운 수입차 격전지로 떠오르고 있는 제주 지역의 고객들에게 캐딜락만의 차별화된 ‘아메리칸 럭셔리’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브랜드 출범 이래 첫 제주전시장을 마련했다.

캐딜락과 신규 딜러 협약을 체결한 레인보우모빌리티가 운영을 맡은 제주전시장은 제주 구도심과 신도심을 연결하는 연삼로에 위치하고 있으며, 제주도청, 제주지방종합청사, 대단위 아파트 등 주요 거점 시설이 인접해 고객들의 접근성 및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총 면적 328㎡규모로 마련된 제주전시장에는 도심형 럭셔리를 대표하는 모델로 자리매김한 XT5, 압도적인 존재감의 초대형 SUV 에스컬레이드, 캐딜락의 아이덴티티를 가장 잘 함축하고 있는 대형 세단 CT6 등 캐딜락의 주요 차종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총 대지면적 1983㎡ 규모의 서비스센터를 연내 마련하기 위해 본격적인 착공에 돌입할 예정이며, 올해까지는 기존 캐딜락 제휴 서비스센터인 ‘현오토’와 레인보우모빌리티에서 마련한 서비스센터, 두 곳에서 모두 차량 정비를 받을 수 있다.

김영식 지엠코리아 캐딜락 총괄 사장은 “브랜드 최초로 마련된 제주전시장은 전국 어디에서는 더 쉽게 캐딜락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진행 중인 전국 거점 네트워크 구축 계획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며 “캐딜락은 전국 어디에서나 캐딜락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네트워크 확충 및 질적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캐딜락은 현재 전국적으로 총 15곳의 전시장과 19곳의 공식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캐딜락 공식 홈페이지 혹은 고객상담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