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쌍용차, 전주 얼티밋 뮤직 페스티벌 후원
사진=쌍용차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쌍용자동차는 전주 얼티밋 뮤직 페스티벌(J.U.M.F)을 공식 후원한다고 13일 밝혔다.

J.U.M.F는 The Music Planet을 주제로 오는 8월 3~5일 총 3일 동안 전주종합경기장에서 개최된다. △국카스텐 △장기하와 얼굴들을 비롯한 밴드와 △아이콘(IKON) △로꼬(LOCO) △김하온(HAON) 등 힙합뮤지션, △이디오테잎(IDIOTAPE)과 같은 국내대표 일렉트로니카 그룹까지 모든 장르에 걸친 정상급 뮤지션들이 관객들에게 잊지 못할 여름밤을 선사할 계획이다.

올해로 3회를 맞는 J.U.M.F는 지난 해 40여 팀의 아티스트가 출연한 데 이어 올해 50여 팀으로 규모가 확대됐으며, 관람객 규모 또한 2만 명에서 4만 명으로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한국을 대표하는 대형 음악축제 중 하나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오는 25일까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25명(각 2매)에게 관람권 총 50매를 선물한다. 당첨 결과는 오는 26일 발표하고 당첨자에게는 개별 통보한다.

J.U.M.F 관람 응모 또는 자세한 내용 확인을 원하는 사람은 쌍용차 공식 페이스북 또는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된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