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교육
서울여대, 2년 연속 ‘인성교육 전문인력 양성기관’ 선정
서울여자대학교 학생들이 바롬인성교육관에서 진행된 인성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서울여대.

[매일일보 복현명 기자] 서울여자대학교가 교육부가 주관하는 ‘인성교육 전문인력 양성기관’에 2회 연속 선정됐다.

교육부가 지난 2016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인성교육 전문인력 양성기관 사업’은 인성교육진흥법 시행에 따라 현직 초․중․고교 교원들에게 현장 밀착형 인성교육을 제공, 인성교육의 전문성을 신장시켜 학교 내 인성교육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서울여대는 지속적으로 실천해 온 ‘바롬인성교육’의 축적된 노하우와 인성교육의 전문성을 갖춘 내부 교수요원, 공동체 기반의 인성교육 체험이 가능한 교내 바롬인성교육관을 적극 활용해 체계적이고 집중적인 교육을 확대할 계획이며 △교사 인성역량 강화 △교사 인성교육 교수역량 강화 △교사의 인성교육 컨설팅 역량 강화 △인성교육 프로그램 개발·보급 역량 강화 등을 목표로 설정해 인성교육 전문가 양성에 노력할 방침이다.

특히 이번 사업 선정으로 올해부터 3년간 교육부로부터 사업비를 지원받게 되며 미래와 공감하며 사람의 가치를 키우는 ‘인성교육 전문인력 양성기관’으로의 역할을 다할 예정이다.

앞서 서울여대는 2014년 대학 최초로 ‘대한민국 인성교육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복현명 기자  hmbok@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