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교육
숙명여대, 프라임관·프라임스퀘어 신축 기공식 개최
사진=숙명여자대학교.

[매일일보 복현명 기자] 숙명여자대학교는 12일 프라임관·프라임스퀘어 기공식을 제2창학캠퍼스 르네상스플라자 앞 광장에서 개최했다.

기공식에는 강정애 총장을 비롯해 이승한 학교법인 숙명학원 이사장과 교무위원, 용산구 관내 기관장 등 100명이 참석했다.

프라임사업의 지원을 받아 지어지는 프라임관은 지하 2층~지상 3층의 연면적 6656.42㎡ rba의 첨단 복합 강의동으로 지상 1층~3층은 사물인터넷 기술이 접목된 첨단강의실과 PBL강의실, 캡스톤디자인 강의실 등 교육공간이, 지하층에는 PC실습실, 피트니스시설, 글로벌라운지, 장애학생라운지와 같은 학생 복지·편의시설에 마련될 예정이다.

내년 2월에 완공될 경우 10개 이상의 중대형 강의실이 추가되면서 기존 강의동의 과밀화 현상도 상당부분 해소하고 양질의 교육환경도 갖춰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 숙명여대 프라임스퀘어는 연면적 1922.67㎡의 대규모 홀로 캡스톤 경진대회, 해커톤대회, 취업박람회, 작품 전시회 등 학생들의 다양한 창의적 협력 활동을 독려하고 교내외 행사를 개최하는 컨벤션 공간으로 쓰이게 된다.

강정애 숙명여대 총장은 “프라임관 신축으로 캠퍼스 공간 활용을 극대화하고 교육·연구 환경을 업그레이드 시켜 스마트한 학습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