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에어부산, 대구 지역 ‘행복활주로 가족여행’ 실시
에어부산의 대구지역 사회공헌 활동인 ‘행복활주로 가족여행’의 참가자들이 17일 오후 대구국제공항에서 삿포로로 출발하기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제공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에어부산은 17일부터 19일까지 지난해에 이어 대구 지역 사회공헌 활동인 ‘행복활주로 가족여행’을 2회 째 실시한다고 밝혔다.

에어부산의 ‘행복활주로 가족여행’은 대구 지역 내 평소 여행의 기회가 없는 가정을 대구시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선발해 에어부산의 해외 취항지로 여행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여행은 대구 지역 내 9가정, 30여 명을 대상으로 홋카이도 일대에서 실시된다. 이들은 17일부터 19일까지 2박 3일의 일정으로 삿포로와 인근의 노보리베츠, 도야 지역을 여행하는 일정을 갖는다. 에어부산은 이번 가족여행 참가자의 대구~삿포로 노선 항공편과 여행비 일체를 지원한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대구광역시 및 대구시사회복지협의회와 맺은 사회공헌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여행 지원 프로그램을 매년 상‧하반기로 나눠 두 차례씩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4월에는 마찬가지로 대구 지역 가족 약 30명을 선발해 후쿠오카로 ‘행복활주로 가족 여행’을 지원했으며, 지난해 11월에는 대구 지역 청소년 대상 교육·문화 탐방 프로그램인 ‘꿈의 활주로 청소년 여행’을 실시하기도 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번 여행을 통해 가족 분들이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며 “하반기에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대구 지역 청소년들 대상 여행 프로그램을 실시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