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사건·사고
한화케미칼 “울산 2공장 사고, 염소가스 이송 중 배관서 누출”

[매일일보 변효선 기자] 한화케미칼이 17일 오전 10시 10분 쯤 울산 한화케미칼 2공장 고부가 염소화 PVC(CPVC) 생산라인에서 발생한 염소가스 누출 사고와 관련 “CPVC 생산에 필요한 염소가스를 탱크로리에서 보관탱크로 이송하던 중 배관에서 누출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어 “현장 직원들은 사고 발생 후 긴급대피가 완료됐으며, 강한 바람의 영향으로 인근공장의 직원 등 10여명이 어지러움과 메스꺼움 증세를 호소해 구급차 또는 자가용으로 울산대병원 등으로 이송됐다”고 설명했다.

또 한화케미칼 측은 “병원 관계자에게 확인한 결과, 간단한 산소치료 후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당일 퇴원이 가능하다고 알려졌다”고 덧붙였다.

변효선 기자  gytjs4787@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